태그 보관물: 무시동히터

무시동히터 + 노스필 기름통


무시동 히터의 기본 기름통이 20리터 짜리 인데…

여기에 무한 공급을 하기 위한 파이프 배관이 은색 뚜껑에 장착이 되어있지요

그걸 통해서 무시동히터 2구에 기름을 무한으로 공급하는데..

캠핑장 2박 중에서 금요일 저녁 ~ 토요일 종일 ~ 일요일 오후 2시 까지 돌리면

거진 30리터 가까이 기름이 소모 됩니다

펄스 모드 3.0 ~ 4.0 사이로 24시간 풀로 돌리면….

온도 모드로 돌리지 못하는게 텐트 외부에 두고 사용함으로써 온도가 설정까지 올라올일이…

없다시피 해서

추가로 사용하는 기름통은 많이들 아시는 노스필 10리터 입니다.

일단 구매는 10리터로 했는데….

차후에 무시동히터의 기름통을 바꿀려고 생각합니다

야마하의 보트용 기름통 을 1순위 인데요..

이런 형태의 기름통인데 바닥이 넓어서 놔두기 좋고 필요시 세워도 별문제가 없는 타입이고

여기가 무한 공급노즐 연결 부분…


여기가 추가 주유 가능하고 또 에어벨브…

변경후 장점으로는

  1. 운행중 추가 주유시에 끄지 않고 가능하다는점.
  2. 빈통 무게 감소 ( 기존꺼는 철제..

10리터 급이면 하루에 2번 주입이 필요한데… 그리 되면 노스필이 20리터급이 되야하고..

20리터급으로 준비하면 별 문제는 없어 보이는데 부피에 대한 메리트가 없어지고..

이것도 저것도 다 정답은 아닌데.. 다만 운행중 무정지 이게 젤 탐이 나는…..

히터 중지 -> 종료-> 기름 주유 -> 히터 재가동 및 연소 확인 까지 소요시간이

10분 ~ 15분 정도 걸리는데 동계에서 그동안 급격한 온도 저하가 발생 되기도 해서….

th007 경주 화랑마을 캠핑장

날씨.. 금요일 최저온도 -2 토요일 -1 …
사이트 크기는 사진에 속음 상세 내역에 사이트 크기가 나옴..
원 자리 크기는 온리 홀릭 리더만 설치가능.
타프쉘을 설치 하기 위하여 차를 다른곳에 주차하고 그곳에서 도킹 처리
옆.앞 사이트의 카라반, 포터기반 모터홈 겨우 주차 및 사용
가격.시설 전체 넓이에 비해서 오토캠핑장 자리가 너무 좁음
앞뒤 사이트의 거리도 협소.. 옆사이트는 거의 밀착 (사설) 수준


편의점으로 표시된곳은 자판기로 운영 되며 주간(토욜)에 운영자 근무하곤 함…

놀이터 시설은 상당히 괜찮은편임. 3가지 타입이 있으며 주변에 보호자가 있을곳은 미비함

아일렛 작업 후.. 폴대 크기 변화 된것…

제일 마지막단 을 잘라서 짧아짐..  해당 연장이 참 편리해서 강추 !!!

폴대 절단 단면  아래쪽에 이물질은  마스킹 한다고  양면테이프를 붙였는데 그게 밀리면서 생긴거..

아주 깔끔하게 편리하게 절단된듯함…

한번에 메인폴 2개 사이드폴 5개를 연속작업해도 부담이 없을 정도이며  아래에 부스러기도

거의 생기지 않고 절단이 됨.

 

아일렛 작업 이후에 폴대를 타프쉘 내부에 두고 재설치한 사진  역시 주름이나  지지능력은

내부로 두는게 더 좋은듯함.. 도킹면이 깔끔하게 정리 됨.

무시동히터의 배기구 연장  중간에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배기구를 끼워서 그 길이를 연장해서 ..

이유는 좀더 멀리 .. 배출하는게 맞는거 같아서…

일요일 아침 안개 낀 캠핑장 …   저걸 다 말리는데 고생했음.. 철수완료시간 12시..

나랑 같이 아침 산책을 즐기는   3호기..

 

캠핑정리

주변 조경. 시설은 꽤나 괜찮은 편이나  사이트가 너무 좁고.. 옆사이트와 너무 가까워서

개인적인 느낌은 다시 않올거 같음..  그 반대편산에 있는 사설 오토 캠핑장이 좀더

쾌적할거 같은 생각이 듬

거리도 괜찮고 예약하기도 괜찮아 보여서 시도 할려고 했지만  메리트가 거의 없는거 같음…

+ 타프쉘 아일렛
+ 폴대 절단 작업
+ 무시동 히터 펄스 모드 사용

+ 타프쉘 아일렛 작업은 현지에서 급하게..
작업도중에 비가 살짝 내림으로 인하여 사진이 없어요..
딱 두개째 까지 잘않되서 낑낑 거리는데 비가 내리기 시작해서
장난 아니었습니다 이후 결과물은.. 대만족..

+ 폴대 절단작업은 역시나 연장의 힘은 대단 한거 같습니다
잘~~ 잘리고 매끈하게 됩니다.. 아래쪽에 이물질은
양면 테이프 붙여놓은거가 밀리면서 보이는 현상입니다.
마스킹은 테이프 말고 펜이나 톱으로 살짝…흠집으로 하세요

+ 무시동히터 설정변경 온도 셋팅 –> 펄스모드로 변경하여 사용
금요일 저녁 8시 ~ 토요일 저녁 6시 경 20리터 통에 가득 있던 기름이
찰랑 거리기 시작함 (얼마 않남았음 , 청송때에 추가하기 전 정도) 10리터
추가 주유해서 일요일 오전 11시까지 사용시 조금 남음.. 결론은
추가 기름통 10리터가 필요함 <중간에 나가지 않을려면…>
히터가 중단된 10여분 사이에 급격하게 추워졌었음

+무쇠팬에서 스테이크 요리 괜찮은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