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보관물: 울주해양레포츠센터캠핑장

Th029 울주 해양레포츠센터

# 울주해양레포츠센터 http://xn--om2bi2o9qdy7a48exzk3vf68fzzd.kr/
http://울주해양레포츠센터.kr/reserve/reserve?day=2019-05-16&cate_no=a&ps_no=7
약 51분 | 총34.21km
성수기 2.4만 / 비수기(주말 :2만, 평일:1.6) 20% 할인후
A구역 사이트 Only
14:00 ~ 익일 13:00
예약(익월 예약)은 매월 1일 10시부터 실시합니다.

+ A12 (1박)
+ 무시동 히터 동계 운영
+ 리더 + 타프쉘 도킹
+ 코스트코 양고기 (꼬치용) :점심 ~ 저녁
+ 아침 간편식 대응
+ 자연주의 사각 스텐팬 개시
+

– 2시 도착하니 입장객이 예전과 많이 다름 50% 입장 제한을 통해서 확줄은게 표시가남
– 사이트 구축은 리더 + 타프쉘 조합
– 오징어팩 + 길이 조절팩 으로 바닥 정리
– 라쳇으로 스트링 정리 ( 리더 사이드 2 / 타프쉘 메인2 제외)
– 남은 경유 + 추가 10리터로 20리터 공급통 가득 채워서 펄스모드 낮시간 1.8 야간 2.6 조절
잔유 10리터 정도 예상됨 (1박의 경우에 잔유 1/3 정도에 10리터 추가면 문제 없음)
– 양목살 (코스트코) 1.9KG 중에서 1.5 정도 취식 가능
– 꼬치 구이 형태이나 물 오뎅처럼 끼워서 구음 차후 개선 방향은 챱스테크 형태로 변경 요망
– 양목살 손질 방식 필요함
– 양꼬치 시즈닝 양념은 맵지 않고 괜찮음
– 추가 메뉴 부대 찌게 (CJ제품)에 추가로 소시지 곁들이면 좋음
– 물오뎅은 육수 생성용 북어 머리 조합 괜찮음
– 아침에 누룽지탕 (용량 부족) + 막내용 시리얼 조합
– 캠핑 시간이 23시간 중 수면 시간 빼고 설치 철수 시간 빼면 얼마 되지 않음
– 아이들이 시간을 많이 아쉬워 함
– 11월 이라도 사설까지 생각해 볼 예정
– 안나한 + 이도쉘터 조합 도킹으로 6*4 크기 사이트 구축 가능함을 확인 (비용 확인중)
– 사각팬 개시 못함
– 팩가방 용도 분할 (콜팩/라쳇.스트링/연장/기타) : <데크용 /파쇄석 & 잔디>

– 지난 태풍의 영향으로 모래사장의 모래가 1미터 가까이 사라짐 

Th027 울주 해양레포츠센터

# 울주해양레포츠센터 http://xn--om2bi2o9qdy7a48exzk3vf68fzzd.kr/
http://울주해양레포츠센터.kr/reserve/reserve?day=2019-05-16&cate_no=a&ps_no=7
약 51분 | 총34.21km
성수기 2.4만 / 비수기(주말 :2만, 평일:1.6) 20% 할인후
A구역 사이트 Only
14:00 ~ 익일 13:00
예약(익월 예약)은 매월 1일 10시부터 실시합니다.

D21 번 사이트 // 1박 6*4 사이트
+ 리더 & 타프 조합이 유력 (비소식 없으면)
+ 라쳇 2회차
+ 랜턴 스텐드 2회차
+ 에코맷 2회차(450 정도만 겨우 가능?)
+ 오징어팩 3회차
+ 1박만 예약해서 아쉬운…
+ 주기적으로 확인 필요 2박 금.토.일 이용을 위하여
+ 비장탄, 아래로타 테스트
+ 전기매트 제외 (부피 수납 줄이기)

– 사이트 구축은 리더만
– 리더 4군데만 라쳇 시행
– 랜터 스탠드 입구에서 밥 그릴에 주로 View 처리
– 오징어팩의 도와줄 연장이 필요함 1자 드라이버
– 2박은 앞 뒤로 빡빡하게 예약된 사이트
– 비장탄 아래로탄 테스트는 성공정
– 비장탄은 1회차 스타트는 부실했음 원인은 아마도 덜 붙인 불 / 또는 많이 부는 바람?
그로인하여 열량이 작은게 느껴졌었고
2회차는 좀 느긋하게 붙였더니 잘 붙었고 다만 지속시간이 좀 짧은 느낌이 들긴 했음
좀더 테스트가 필요한 상황이라 고민 해봐야할듯 함 나무 타는 향은 좋으나
타프 아래에서는 아무래도 불향이 배일거 같은 느낌이 듬..
– 아래로탄은 불붙이기는 쉬움 방향성 제시가 조금 아쉬움 그러나 비장탄을 제법 잘 붙였줬음
이런걸로 차콜 붙이면 너무 쉬울듯함
– 전기 매트제외는 실수한 정책 해양은 밤이 되니 온도가 제법 떨어졌고 오전에는 흐려서 더더욱
그런 상황이 더 야기된듯 하며 그로 인하여 문 닫고 취침을 해야했으며 이불은 꼭…
바닥의 찬기운이 올라오는것을 에어매트 + 감성매트로는 차단이 불가능 했음
또한 아무것도 깔리지 않은 바닥의 부분은 좀더 그런 현상이 심했음
– 날씨가 제법 차가운 상황으로 반팔 반바지 차림은 힘들 정도여서 가지고 간 서큘은 사용 불가능
전부 긴팔 긴바지로 그리고 화로대 앞에서 온도를 겨우 맞췄음
해양의 자리에서는 동계 이외에는 제공된 테이블을 적극 활용하는게 좋음 의자수량을 줄일수 있고
편하게 사용이 가능함
– 짐을 최대한 줄여 보기 위하여 애들 물건을 뺀상태에서 냉장고/ 텐트/타프/상태에서
뒷유리선을 넘지 않는 상태로짐 꾸리기가 가능했음
– 노트북은 한 가방에 3개를 담으니 R500 + Ativ + Always 9 조합은 너무 무거움
무겁고 큰 R500 이 영향이 큼
– 고장난 블루투스 스피커는 띁어서 단자 교체 (충전포트) 가능한지 확인하고 않되면 페기
대체품은 기존의 쉴드에 연결한 BOSE 제품을 사용해야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