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보관물: 이도공감

Th046 울주 해양레포츠센터

+ A16 사이트
+ 처음 써보는 A16번 사이트
+ 금.토. 일 일정 ~ 으로 오후반차 예정
+ 숯 사용 준비
+ 막창, 곱창, 양꼬치
+ 패드 만 챙기기
+ 축구공
+ 모래 놀이
+ 무시동히터

* 막내만 함께 2인 캠핑
* 식사메뉴 (닭꼬치 , 레트로식품)
* 풀 구성에서 에어매트 와 그 주변장비 제거
* 2인 캠핑 장비 사용처 확인
* 코스트코 정리박스 뚜껑 사용 확인

= 4시 이후 출발
= 혼자서 쉘터 , 이너 설치
= 비가 부슬부슬 내리면서 바람은 많이 불어서 덥진 않음
= 이너 바닥은 그냥이너텐트에 전기매트 그위에 감성매트 그리고 누잠 퀸사이즈
= 전기용품 그대로 사용 외부 파티라이트 이너는 루미나
= 날씨 관계로 타프팬 미설치 토요일엔 설치 했으면 좀더 편했을거 같음
= 압력밥솥으로 밥하기 1회차
= 닭꼬치 (팬으로 굽는건 실패) , 삽겹살 (팬으로 굽는건 비추)
= 맥주 3캔 (마실시간이 여유롭진 않음)
= 토요일 오후 집중적인 활동 (모래놀이, 인근지 투어)
= 바람이 제법 많이 불었으나 사이트의 구조상으로 많이 비껴갔으나
= 방향이 바뀌는 타임에는 역시나 똥바람의 울주해양 이라는걸 느끼게 됨
= 이너에서는 에코맷+ 전기매트로 난방 괜찮았음
= 노트북 + 패드 사용으로 미디어는 괜찮음
= 둘이서 자는것도 할만함
= 사이트 구축과 철수에 시간이 많이 걸리니 줄이는 방법을 고민 해야함
= 타 캠핑장에서 여러번 테스트가 진행이 되어야 필요한 장비 선택이 완료될 예정

\ 800도씨 스텐반합버너 예정 (밀키트 수납 및 조리)
\ 패킹 사이즈 줄이는 방법을 고민 해야함
\ 부억용품류 & 침구류 외에 기타

– 이제 둘이서 다닐수 있을것 같은
– 역시 좋아하는것만 챙겨주면 따라 가는건 문제 없고
– 혼자선 챙기기엔 바뿌긴 함

Th034 산내 별빛 캠핑장

# 우중캠핑 예약
# 긴급하게 겨우 건진 캠핑장
# 인근에서 그래도 유명한곳
# 첫 방문하는곳
# 무시동히터 마지막 가동
# 방갈로 내역 확인 필요
# 이도600 우중첫 실시
# 저녁, 아침 식사 준비
# 스탠리 아이스박스 15L 개시
# 장박관련 사항 확인 11월 ~

– 조금 이라던 비는 폭우수준
– 돌풍또한 동반한 상태
– 40짜리 콜팩이 뽑힐 정도
– 개인샤워시설, 세척장, 화장실 등 시설 괜찮음
– 텐트광장 8번은 주차장 옆이라서 좀더 편했음?
– 방갈로는 작은 방 정도 으로 사용하긴 편할듯
– 약간의 시즈닝을 위한 강행이었는데 폭우수준으로 재해극복 수준
– 저녁 삼겹살 & 등갈비 : 아이들은 등갈비 비 선호
– 스탠리 아이스박스 성능은 굿 바닥면 80% 정도 되는 아이스팩 추가해서
가져간 음료가 돌아와서도 아이스팩이 유지 됨
– 장박은 불가능할듯 산을 넘어서 가야하는 상황에서는 오딧으로는 굳이

. 약간의 비가 예상이 되어서 600의 면 시즈닝과 1.2호기의 지난번 누락된 캠핑을 하기 위해 강행한 회차
. 도착해서 설치하는 시간에 제법 많은 비가 내려서 옷이 다 젖음
. 비올때의 옷 선택을 잘못했음 얇고 방수재질의 옷을 입어야 하는데 두껍고 흡수 재질의 옷
. 결국 후드 벗어내고 얇은 패딩 조끼 + 잠바로 버팀
. 후드는 결국 말리지 못하고 집으로
. 기존의 남아있던 1회분의 비장탄을 전체 소모
. 마트에서 파는 숯이랑 지속력 그리고 발열량이 다름 계속 비장탄을 사용해야할 이유가 명확함
. 우중에 불피우기 위해서 겨우 우산아래에 착화
. 착화제는 액상이 좀더 유리해 보임 또는 종이컵 식용유가 나을려나 싶음
. 파티라이트는 디밍기 빼고가 훨씬 훤함
. 야간에는 파티라트의 갯수를 조절해서 밝기를 컨트롤
. 모스킬 장비는 이너에 2개 설치 해서 사용했는데 한곳에 날파리외 기타 벌레 10 여마리 kill 한 내역 확인
. 처음으로 이너텐트 문닫고 사용 바닥 고정 방식 좀더 확인 필요 (가운데 하단 팩 필수)
. 자석고리 구매했으나 오링 부분에 빗물이 스며들어서 설치는 않했음
. 검은색 40파이 폴대 거치대는 폐기 ? 아니면 30폴대에 사용하는게 맞는듯
. 건조 방식은 이너 (창고), 쉘터(복도) 에서 처리 하는게 순서가 맞는거 같음
. 이뿐 벛꽃이 아주 많이 핀 계곡의 캠핑장
. 비오는게 아니었다면 예약 취소한걸 주울수도 없었을지도 모르는 일정
. 그라운드시트 와 이너텐트 바닥면 구분필요 발자국 난리도 아님

 

후유증…